여름 바캉스 파우치 #방콕

1607mcmabemd06_04
파우치 겐조.

복닥거리는 도시의 기운과 이국적인 풍경이 공존하는 방콕으로 떠나려고 한다. 얼굴과 몸에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유기농 클렌저, 강렬한 태양에 자극받은 두피를 진정시키는 헤어 토닉은 더운 나라로 여행 갈 때 반드시 챙기는 제품. 메이크업은 뜨거운 날씨에도 망가지지 않는 매트한 에어 쿠션, 입술에 생기를 주는 오렌지색 립글로스로 충분하다. _김미강, <마리끌레르> 패션 에디터

카멕스 모이스춰라이징 립밤. 10g, 4천원. CJ라이온 휴족시간 쿨링시트. 6매입. 3천원대. 스킨푸드 페퍼민트 프레쉬 두피 진정 토닉. 120ml, 1만2천원. 아이오페 에어쿠션 매트 롱웨어 SPF50+/PA+++. 15g×2, 4만2천원. 닥터 브로너스 티트리 퓨어 캐스틸 솝. 240ml, 1만2천원대. 딥티크 센티드 비네거. 30ml, 3만8천원. 입생로랑 루쥬 쀠르 꾸뛰르 베르니 아 르브르. #8 오랑지 드 쉰, 6ml, 4만2천원대.

여름 바캉스 파우치 #세부 오슬롭

1607mcmabemd06_06
파우치 피에르 아르디.

올여름 내 여행지는 세부 남부의 작은 마을 오슬롭이다. 매년 여름 찾아가는 이 마을은 아침이면 바다에서 고래상어와 수영할 수 있고, 저녁에는 바비큐 리어카에서 2천원이면 식사를 해결할 수 있다. 어디서든 겨드랑이를 상쾌하게 관리할 수 있는 허벌 데오드란트, 수시로 사용할 수 있는 롤온 향수, 순하고 가벼운 보습 크림, 가벼운 젤 타입 선크림은 바캉스 파우치 필수 아이템. _모델 김용지

록시땅 본느 메르 배쓰큐브.10개입. 3만원. 네이처리퍼블릭 프로방스 카렌듈라 아쿠아 선젤 SPF50+ PA+++. 60ml, 1만6천원. 이솝 데오드란트. 50ml, 4만원대. 에르메스 향수 자르뎅 컬렉션. 15ml, 3만8천원. 에스트라 아토베리어 로션. 100ml, 3만5천원

여름 바캉스 파우치 #프랑스 앙티브

1607mcmabemd06_02
파우치 리틀 플랜트.

호텔 어메니티 제품을 사용하기보다 평소 쓰던 제품을 바리바리 챙겨 가는 편이다. 장거리인 만큼 이번엔 기내용 파우치도 따로 준비할 계획. 이때 평소에 모아둔 샘플이나 트래블 키트를 활용하면 좋을 듯하다. 하루 종일 볼륨감 있는 헤어스타일을 유지하게 해줄 드라이 샴푸, 수시로 덧바르기 쉬운 선쿠션은 아웃도어 활동 시 반드시 챙기는 제품. 다양한 마스크를 챙겨 가서 매일 밤 나이트 케어에 공을 들이고, 메이크업은 잡티를 가리는 정도로 가볍게 한다. _안소영, <마리끌레르> 뷰티 디렉터

샤넬 이드라 뷰티 플래쉬. 30ml, 가격 미정. 마몽드 투스텝 퍼펙트 브로우. #4 라이트 브라운, 7ml, 9천5백원. 메이크업 포에버 울트라 HD 인비저블 커버 스틱 파운데이션. 12.5g, 6만원대. 아벤느 CPI 스킨 리커버리 크림. 50ml, 3만7천원. 시슬리 쉬뻬 쑤엥 쏠레르 뗑떼 SPF30. 40ml, 17만원. 하와이언 트로픽 드라이 스프레이 오일 SPF20. 200ml, 1만원대. 클로란 오트밀크 드라이 샴푸. 50ml, 8천원. 프리메라 베이비 선 쿠션 리미티드 에디션. 15g, 2만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