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테리어

#인테리어

Latest News

따뜻한 디자인 숍

유럽에서 온 빈티지 가구부터 예술작품을 연상시키는 인테리어 생활소품까지, 잠시 들러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디자인 감성이 가득 충전되는 공간이 여기 있다.
editor

내 방에 화분 하나

식물을 키우는 즐거움은 경험해보지 못하고서는 알 수 없다. 집에서도 봄을 느낄 수 있는 화분들을 모았다. 삭막한 집을 파릇하게 바꿔 줄 다양한 화분들.
editor

혼자 쓰는 가구

혼자 살아도 있을 건 다 있어야 한다. 한정된 공간을 넓게 쓸 사소한 아이디어가 더해진 가구라면 늘 찾게 된다. 싱글족에게 인기 있는 가구 브랜드에서 건져...
editor